민수용 도시가스요금 6.8% 인상 8월부터, 4인 가구 기준 월 3천770원↑

장서연 | 기사입력 2024/07/06 [10:10]

민수용 도시가스요금 6.8% 인상 8월부터, 4인 가구 기준 월 3천770원↑

장서연 | 입력 : 2024/07/06 [10:10]

 

 

다음 달 1일부터 도시가스 주택용 요금이 서울시 소매요금 기준으로 6.8% 인상된다.

가스공사는 8월 1일부터 적용되는 주택용 도시가스 도매 요금을 MJ(메가줄)당 1.41원 올리고 음식점과 목욕탕 등에서 쓰이는 일반용 도매 요금은 MJ(메가줄)당 1.3원 올린다고 밝혔다.

가스공사는 요금 조정으로 서울시 4인 가구 기준 월 가스 요금이 약 3천770원 오를 것으로 전망했다.

민수용 도시가스 요금 인상은 지난해 5월 이후 1년여 만으로, 가스공사는 "원가 미만 공급으로 악화된 가스공사의 재무 상태를 개선하고 서민 부담을 고려해 인상폭을 최소화하는 수준에서 결정했다"고 밝혔다.

가스공사의 민수용 도시가스 미수금은 지난 1분기 기준 13조 5천억 원에 달하며 가스공사의 차입금은 2021년 말 26조 원에서 2023년 말 39조 원으로 늘었다.

정부는 하반기 가스 도입 가격에 큰 영향을 끼치는 환율, 금리, 원유 가격 등 변동 상황을 보면서 민수용 도시가스 요금 추가 조정 여부를 신중히 검토할 방침이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