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언론블로그·UCC댓글논쟁디지털세상월드뉴스정치·경제사회·문화포토·만평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번 찾기
편집  2018.02.20 [02:04]
자유게시판   편집게시판   전체기사보기
국민 72.5% “문 대통령 국정운영 잘하고 있다”
30대 지지율 가장높고, 60대이상도 긍정평가 59.3% 부정평가 34.0%
 
서울의소리

경향신문 설 특집 여론조사 결과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해서는 ‘잘하고 있다’는 평가가 72.5%로 나타났다. ‘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3분의 1 수준인 24.2%에 그쳤다. 

 

경향신문


세부적으로는 ‘매우 잘하고 있다’가 28.9%, ‘대체로 잘하고 있다’는 43.6%였다. 반면 ‘매우 잘 못하고 있다’가 8.5%, ‘별로 잘하지 못하고 있다’는 15.7%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30대(86.6%) 지지율이 가장 높았고, 60대 이상에서도 긍정평가(59.3%)가 부정평가(34.0%)를 넘어섰다.

 

지역별로도 전 지역에서 긍정평가가 많은 가운데 광주·전라(91.7%)에서 압도적으로 높은 지지를 받았다. 대구·경북에서도 긍정평가(49.7%)가 부정평가(45.5%)를 앞섰다. 

 

지지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97.0%), 정의당(91.1%), 민주평화당(84.4%) 지지층에서 긍정평가율이 높았다.

 

바른미래당 지지층에서도 긍정평가(54.8%)가 많았지만, 자유한국당 지지자들은 26.2%만 ‘잘하고 있다’고 답했다. 한국당 지지자의 72.4%는 문 대통령이 ‘못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남북관계와 개헌 등 국정 현안 조사에 대한 긍정 답변 비율이 70% 안팎으로, 문 대통령 지지율과 비슷한 수준으로 조사된 것도 주목된다. 개헌 필요성에도 비슷한 수치인 71.6%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경향신문은 이번 조사에서 "대통령 국정수행 지지도가 단순 인기투표에 그치지 않고 주요 현안에서 문재인 정부를 뒷받침하는 동력이 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고 분석했다.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12~13일 이틀 동안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해 임의전화걸기(무선전화 801명·유선전화 199명)를 통한 전화면접 방식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 응답률은 13.1%(총 7609명과 통화해 1000명 응답 완료)다. 


원본 기사 보기:서울의소리
기사입력: 2018/02/15 [10:15]  최종편집: ⓒ 인터넷저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관련기사목록
[문재인 국정운영 지지도] 국민 72.5% “문 대통령 국정운영 잘하고 있다” 서울의소리 2018/02/15/
뉴스
최근 인기기사
실시간 댓글
서란이와 유흔의 관계가 현영과 윤교의
예수 믿으면 천국간다를 스스로 사기임
목사나 기독교인이 역술원가고 무당집
현재 군청은 도로가 좁고 너무 복잡합니
오늘 은사님 생각이 문득 들어 검색을
서민교수 예전 글 보면 모두 이런식으로
반어법으로 비꼬신것 같네요 신비주의부
돌려까기
근데 이건 비꼬는 글 아닌가요?..?;;
치료가 필요해보이는 칼럼이군요.....
  회사소개만든이광고/제휴 안내후원기사제보기사검색
Copyright ⓒ 2006 인터넷저널. All rights reserved. Email us for more information. e메일 injournal@injourna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