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6~12세 돌봄 공백해소 '우리동네키움센터' 1·2호점 개소 8일

편집국 | 기사입력 2021/03/08 [10:18]

관악구 6~12세 돌봄 공백해소 '우리동네키움센터' 1·2호점 개소 8일

편집국 | 입력 : 2021/03/08 [10:18]


서울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맞벌이 가구 증가 등 사회적 돌봄 수요의 증가에 따라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 및 돌봄 공백 해결을 위해 우리동네키움센터 관악1, 2호점을 8일부터 개소한다.

'우리동네키움센터'는 초등 방과 후 돌봄 사업으로, 부모의 소득수준과 관계없이 돌봄이 필요한 만6∼12세 아동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센터장과 돌봄 교사가 상주하며 정기적으로 운영하는 '상시 돌봄'과 학교 휴교나 이용자 긴급 상황 발생 시 돌봄을 지원하는 '일시 돌봄'뿐만 아니라 숙제 지도, 독서프로그램, 예체능 활동 등 특별활동도 함께 제공한다.

이용 시간은 학기 중에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8시까지, 방학 중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며 이용료는 상시 돌봄의 경우 간식비 포함해 월 5만 원, 일시 돌봄은 일 2천500원이다.

관악1호점 우리동네키움센터는 서림동(관악구 참숯 5길 38, 서광경로당 1층)에 102.62㎡ 규모로, 관악2호점 우리동네키움센터는 신원동(관악구 문성로32길 18, 신일경로당 3층)에 92.25㎡ 규모로 조성됐다.

코로나19로 인해 개소식 없이 운영을 시작했으며 이용을 희망하는 주민은 우리동네키움포털(http://icare.seoul.go.kr) 또는 전화 접수 후 방문해 돌봄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관악1호점(02-3285-1009), 관악2호점(02-861-5515)으로 문의하면 된다.

박준희 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높아지는 긴급돌봄 수요를 맞추기 위해 체계적인 돌봄 체계 구축이 더욱 절실히 필요하다"며 "우리동네키움센터는 이러한 초등 돌봄 사각지대 해소에 보탬이 될 것으로, 아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질 높은 지역사회 초등돌봄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끝)

출처 : 관악구청 보도자료

  • 도배방지 이미지